시조문학진흥회
HOME    공지사항    이야기마당    음악감상실    회원리스트    최신글보기    일정관리    운영진코너  

 

 


79
143
3,539
2,215,804

 

제작자 사이트가 뜹니다

 

 
작성일 : 07-11-01 09:11
2007년도 송년회 알림
 글쓴이 : (사)시진회
조회 : 2,773  

>
>
> 서울시 명륜동에 소재한 성균관대학교 내 유림회관에서 (사)시진회 송년회를 개최하고자 하오니 미리 시간내시어 회원님들의 적극적인 참가바랍니다.
>
> - 일시 : 2007년 12월 8일(토) 오후 5시
> - 장소 : 유림회관내 지하 부페식당(주차장 있음)
> - 회비 : 1인당 3만원
>
> <유학을 계승한 성균관의 의의>
> 대한민국의 가장 오래된 역사를 지닌 교육기관인 성균관은 372년 고구려 소수림왕 때 국립대학인 太學으로 출발한다. 이곳에서 경전(經典) 읽기를 비롯하여 활쏘기 등의 교육이 이루어졌다는 기록을 미루어 볼 때 육예(六藝)를 기본 내용으로 하는 전통적인 유학 교육이 진행되었음을 짐작할 수 있다.
> 유학은 중국 춘추시대 때 ‘春秋’라는 의미에서 보이듯, 봄에 씨가 나듯 나라가 우후죽순으로 생겨나고, 가을에 서리가 내리듯 그 생명체가 없어지기를 반복하는 혼란기에서 인간에 대한 중요성을 새로이 인식하면서 생겨난 학문이다.
> 따라서 유학은 사람을 중시하는 인간학이다.
> 이 시대 종교의 대부분이 인간보다는 절대신을 두어 인간과의 소통을 아예 차단시키거나, 인간세상을 세속적으로 보고 그 곳에서 뛰쳐나가기(해탈)를 바라고 있다. 유학의 가장 중심 덕목인 仁으로 대표되는 惻隱之心은 불교에서 말하듯 남(중생)을 불쌍하게 본다는 의미보다는 궁극적으로 남의 氣를 살려 북돋워 주는 生生의 마음이 내재되어 있다고 한다. 따라서 이 시대 인간이 무시되는 자아상실 시대에서 유학정신의 복원은 큰 의미가 있다 하겠다.
>
> 이처럼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국립대학으로서 유학 뿐만 아니라 국가의 장래를 이끌어갈 인재의 양성, 풍속의 교화 등으로 유학 이념에 입각한 이상사회 건설에 굳건한 토대가 되었던 성균관과 향교는 일제의 침략으로 엄청난 탄압을 받게 되었다.
> 성균관을 폐지한 일제는 민족 교육이 아닌 식민지 교육을 위하여 경성제국대학을 국립대학으로 설립하였다. 이같은 강압정책에 따라 성균관은 국립대학으로서의 면모를 잃고 경전을 교육하는 사설 전문학원으로 전락하고 말았으며, 이에 따라 유학 역시 크게 침체되었다. 그러나 해방과 더불어 그 동안의 침체에서 벗어나 성균관을 재건하고 유학을 다시 부흥시키기 위한 움직임이 전국 유림들을 중심으로 활발히 전개되기 시작하였다. 성균관이 지니고 있었던 교육기관으로서의 기능을 되살리기 위하여 해방 직후인 1946년에 유림들의 뜻을 모아 성균관대학이 설립되었다. 비록 현재까지 국립대학으로서의 위치를 되찾지는 못하였으나 유학이념에 의한 대학이 다시 우리나라에 세워질 수 있게 된 것은 매우 뜻깊은 일이 아닐 수 없다.
>


(사)시진회 07-11-01 09:35
 
오시는 방법

[지하철]
도보 : 4호선 혜화역 4번 출구
셔틀버스이용 : 4호선 혜화역 1번 출구
 

[버스]
♠ 간선버스 : 301, 101, 102, 104, 106, 107, 108, 140, 143, 149, 150, 171, 172, 272
♠ 지선/광역 버스 : 1011, 1012, 1018, 1019, 2112, 9101, 9410
♠ 대학로에서 마을버스 이용 (↔정문) : 지하철 혜화역(1출구) 근처 정류장에서 승차
♠ 종로에서 마을버스(2번)이용 (↔후문) : 지하철 종각역(2,3출구), 안국역(2출구) 근처 정류장에서 승차

성균관대 정문을 바라보고 지금은 희미하지만, 돌다리(등용문)를 건너 들어오셔서 바로 우회전하면 유림회관이있습니다. 조금 일찍 오셔서 유림회관 안 쪽으로 들어 오시면 명륜당에 들어가실 수 있습니다.

 명륜당은 서울의 성균관이나 지방의 각 향교에 부설되어 있는 건물로, 학생들이 모여서 공부를 하던 강당입니다. 그러나 보통 명륜당이라고 할 때는 서울의 성균관에 부설되어 있는 건물을 가리킵니다. 성균관의 유생들이 강학을 하던 곳으로, 왕이 이곳에 들러 유생들을 격려하거나 직접 유생들을 가르치고 그 실력을 시험했습니다.

명륜당 안에는 명륜당(강당)과 동제와 서제, 학생들이 기숙하던 곳이 있으며, 600년 수령의 은행나무 두 구루가 위용을 자랑하고 있습니다. 원래 공자가 공부하던 곳은 언제나 은행나무가 있었다 합니다.

일반 대학의 구내가 아니라 문화재로서,  옛 유생들은 어떻게 공부하였는지를 알 수 있는 곳이기도 합니다.

송년회장인 유림회관은 생각 보다 맛있는 음식(부폐식)과 독립된 공간으로 시끄럽지 않고, 시진회 회원들을 모시기에 손색이 없는 장소 입니다.

지도를 클릭하시면 좀 더 크고 상세한 지도를 보실 수 있습니다.
오름 07-11-02 21:52
 
송년회 준비를 멋지게 하신 집행진 여러분께 감사와 함께 격려드립니다.
심응문 07-11-03 12:23
 
정말 오랫만의 모교 방문이 되겠네요
많이 기대됩니다
 
 

Total 1,178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2022년 제3회 일두시조문학상 공모 운영자 04-17 264
공지 2022년 연회비 납부 안내 운영자 02-07 1283
공지 국제 펜 한국본부에 가입을 당부드립니다. 운영자 10-21 3244
공지 공지- 다음 카페 개설. 운영자 02-16 7632
공지 한국시조문학 신인문학상 제정 (사)시진회 01-01 8867
공지 신입회원 관리 (1) 운영자 01-30 8274
공지 연회비 납부 안내] 운영자 01-04 9246
공지 임원 구성 명단 (3) 운영자 08-16 9894
공지 2020년 (사)한국시조문학진흥회 정회원 가입안내 운영자 10-23 9865
공지 시진회와 홈페이지 운영 방침 (1) (사)시진회 05-04 29719
1058 7월 4일 역동시조문학상 행사 식순 안내 (5) (사)시진회 06-19 2877
1057 사진으로 보는 제 1회 역동시조문학제(2) (3) 松元최원익 06-18 2873
1056 박근모 본회 감사 출판기념회 알림 (3) (사)시진회 07-19 2872
1055 시조문학사로부터 (2) 옥경국 01-05 2870
1054 김완수 회원님의 사랑방이 개설되었습니다 (4) 운영자 05-31 2868
1053 홈 페이지 관리 (7) (사)시진회 05-02 2858
1052 2015년~2016년 입회현황 알립니다. (1) 운영자 03-10 2847
1051 [부고] 시진회 회원 노우혁 화백의 부친상 알림. (3) 운영자 05-22 2839
1050 제1차 (사)시진회 제명 예정 회원 명단 통보 (사)시진회 03-21 2838
1049 (사)한국시조문학진흥회 제3기 임원선출에 관한 건 (2) (사)시진회 10-01 2815
1048 [사무국] 제2회 고불맹사성 전국시조백일장 및 시진축전 (2) 사무국장 09-06 2802
1047 2007년 시진회 정기총회 및 문학기행 일정표 (6) (사)시진회 03-22 2801
1046 제3회 역동시조문학제 추진 계획 및 일정 알려드립니다. (5) (사)시진회 09-03 2800
1045 연꽃사진 작가 성효스님 사진전 (8) (사)시진회 05-12 2793
1044 제2회 역동시조문학제 (4) (사)시진회 06-14 2789
1043 김영철, 구금자 시인의 개인 시조집 출판기념회 안내 (6) (사)시진회 03-14 2779
1042 탐미문학상과 황진이상 수상 소식을 알려드립니다. (13) (사)시진회 03-21 2776
1041    2007년도 송년회 알림 (3) (사)시진회 11-01 2774
1040 구자도 새회원님을 알립니다. (12) (사)시진회 01-26 2774
1039 2003 시진회 하계수련회 사무국장 06-19 2769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