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조문학진흥회

 

 


139
213
3,539
1,649,216

 

제작자 사이트가 뜹니다

 

 
작성일 : 05-06-28 22:54
(축)玩月亭 辭說/ 호암 성덕제시조집
 글쓴이 : ilman
조회 : 1,720  

(축)玩月亭 辭說/ 호암 성덕제시조집

호암 시인의 고희를 축하 드립니다.
그 무서운 질병과 사망을 이겨 내시고 이렇듯 정정하셔서 그 기념집을 내어 후학에게 주시니 어이 축하 드리지 않을 수 있겠습니까?
우리는 호암 선배님의 깊은 시조 사랑을 주신 책 을 '玩月亭 辭說'을 통하여 다시한번 배웁니다.

자서/ 호암 성덕제------------------------
월하박사님의 추천을 받고 시조문단에 들어 선지도 어연 20여 성상이 흘렀습니다.
 그동안 졸저로 시조집 열 한권을 출간하였고 이데 고희를 맞아 천여편의 자작시조를 다시 가려 호암시조선집으로 강호에 내놓습니다.
살아온 세월이 그렇듯이 살아갈 여명의 순간까지 나는 시조 사랑의 길을 다시 걸어 가겠습니다.
 이제 부끄러움도 접어 두고 그 동안에 자작한 천여 편의 자작 시조 속에 담은 산과 들 하늘과 땅을 우러르면 내 영혼을 다시 되새겨 보면서 하늘이 허락하시는 그날까지 겨례의 노래를 우러르겟습니다. -후략

玩月亭 辭說/ 호암-----------------

가시는 뾰족함에 푸른 뜻 넘쳐나듯
竹香의 그윽함에 貞女의 혼 우뚝하다
사랑의 거욱함 피워 천년을 지났다.

때로는 모진 매 혀 깨물고 이겨내고
때로는 밤마다 님 그려 짐승이듯
설음진 가얏고 소리 풀었던 忍苦여.

사랑아 사랑아 가슴을 헤쳐내라
가슴을 도려내고 피멍울도 뿌려라
恨이야 한 마리 짐승 울면서 키웠듯이
                  -1992.5.20 광한루서

 
 

Total 101
날짜순 | 조회순 | 추천순 

(축)산행의 서정/조…(1)
2005-10-24

계간'시조문학…
2005-09-02

축)달은동으로지고/…(1)
2005-09-26

"축제의 섬" 독도 /…
2005-08-31

(축)玩月亭 辭說/ …
2005-06-28

(축) 山紫水明/정재…
2005-06-28

(축)꽃씨 봉투/김수…(3)
2005-06-27

"생로병사"/성효스…(1)
2005-05-28

(축)기차여행/ 자헌…(4)
2005-05-25

정경은평론집
2005-04-16

'시조문학…
2005-03-16

축)여강의 물결/여…
2006-02-28

축)바다로의산책/ …(1)
2005-12-30

[꽃속에 숨어있는 …(1)
2005-12-29

축)최영신화백 전시…(1)
2005-12-25

축)사랑은 동사다 /…(1)
2005-12-13

축)초록 따라 바람 …
2005-12-12

햇살 따는 아이/백…(4)
2005-11-11

고장난시계/김흥열 …(3)
2005-10-31

시조문학/ 2006. 봄…
2006-03-22
 
 
 1  2  3  4  5  6  
and or